강남 룸싸롱 강남란제리 리뷰

이부장의 탐구생활입니다~^^v

딱 오늘이 추석 당일 입니다~
저에게 추석이란, 풍성함과 반가움보다는
크나큰 상실의 날이라는 점이 본래의 날보다
더 커서 별로 즐겁진 않네요. 슬퍼요. 징징.

명절에 돌아가신 부모는 자식사랑이 크다.
라는 옛말이 있어요~두 번 번거롭지 않게
배려하셨다 이거죠. 가끔은 저 이거 치료
받아야 하는거 아닌가 생각도 합니다. ㅎㅎ
저의 한 없이 깊은 블랙홀 같은 존재 ㅎㅎ

누구나 태어나면 죽지만, 강남 란제리와의 헤어짐은
아직도 저한테 너무 큰 상처네요~ 그래서
난 이런 상처 안주기 위해 자식을 낳지 않겠다.
그거 완전 실천하고 있어서. 어제도 고모한테
전화로 추석전야제로 피와 살이 되어 비만
올것 같은 지당하신 말씀 많이x10 들었네요.
그 고모가 특히 강남 란제리와 도플갱어급 이시긴해요.
강남 란제리도 그런걸로 잔소리 안하셨는데..
명절 때마다 잊지 않고 잔소리 해주셔서
어찌나 감사한지…+_+ 눈물이 앞을 가ㄹ…
괜찮아요. 연세많으셔서 블로그 못보실거예요.

강남의 란제리룸 살포시 써놓고 지방 어디든
교통체증 피해 훌쩍 다녀오려고 쓰는건데
날이 날이다 보니.. 너무 제 개인적인 감상에
젖었네요….. 근데 이건 제 개인블로그니까
제 맘대로 쓸 수 있죠~ 누가뭐라그래~~ㅋ

강남란제리룸 :: 두번째방문!
“최고의 서비스는 기술이
바탕이 된 친절과 경청”
주변에서 많이 그렇게 얘기해도
인정 안하지만, 속으론 인정해요.
저 특이한거 맞아요;;
그 중 하나가, 단골 만드는 것도 싫어해요.
단골 만들어봤자 더 잘해주는것도 없으면서
불만있으면 안면이 있다보니 얘길못하겠어요.
엄청 조목조목 잘 따져물을 것 같은 제가
의외로 어물쩡 얘기못할 때가 많거든요.

또 주관이 엄청 뚜렷하면서도, 뷰티 쪽
머리나 손톱 할 때 나만의 스타일이
딱 있는게 아니고 전문가의견을 묻고
따르는 편이어서 알아서 해주세요~
하는 손님부류예요. 그리고 이래도저래도
좋아서 딱히 마음에 안든적도 없고요.
그렇다고 엄청 맘에 들지도 ㅎㅎㅎ;;
(쓰고 보니 엄청 우유부단, 무미건조하네요.)

제 블로그에 올린 룸빵 리뷰.. 맘에 들었으니
쓴거 맞긴한데 혹시 2번 간곳 있다면
진짜 엄청 몹시 매우 많이 만족한곳이에요.
찾아보면 별로 없다는게 함정이지만, 있어요!

그런 제가 동네 란제리룸 한 군데에
닻을 내렸어요. 여러분~~ +_+

6개월 전, 지난 4월에 처음으로 염색한 번
받았는데 그때도 엄청 열심, 친절, 이셔서
블로그에 올리겠다하니 협조해주셔서
부원장님과 셀카작렬하고 그랬는데 ㅋㅋ
이번에 또 다녀왔어요. 2번째 방문!!
이거.. 아주 작정하고 리뷰 써봅니다.